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도시 청년들의 창업아이디어 농촌에서 꽃피다20일 도시청년 시골파견제 지원사업 수료식
도시청년 시골파견제 지원사업 수료식. 구미시 제공

구미시는 20일 경상북도경제진흥원에서 도시청년 시골파견제 지원사업 1기 수료생과 청년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도시청년 시골파견제 지원사업 간담회 및 수료식을 열었다.
도시청년 시골파견 지원사업은 농촌 인구감소현상에 대한 대응책으로, 외지청년 인구유입을 유도하는 경북형 청년일자리 생태계 지원사업.
감각적이고 혁신적인 창업아이템을 가진 도시지역청년의 경상북도 정주를 통해 새로운 변화를 주도해 나갈 수 있도록 정착활동비 및 사업화를 지원하고 있다.
이제까지 도자기 공예를 제작, 판매하는 유요, 푸드카페로 청년문화 공유공간 사업중인 후쿠후쿠 등 오늘 수료하는 1기 2팀(5명)을 비롯, 영상제작 전문업체로 성장중인 빛무리 너울거림, 유휴지활용으로 숲밭 조성 체험 및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중인 모두의 숲밭, 지역 농산물 활용한 신선샐러드 새벽 정기배송중인 그린빈스255 등 현재 2~3기 4팀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김차병 일자리경제과장은 “구미를 기반으로 창업에 도전한 1기 사업참여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청년사업가들이 삶의 터전을 오롯이 세울 수 있는 관계 및 협력을 통해 구미시에 잘 정주하여 일자리 창출을 지속해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과 지원책을 발굴해 나가겠다.” 고 밝혔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