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대구 수돗물 유충 신고 확인 결과 외부 유입된‘나방파리 유충’ 확인
나방파리 유충.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28일 오전 달성군 논공읍 본리리 소재 한 공장에서 유충 의심 신고가 접수돼 현장 확인 결과 깔따구 유충이 아닌 외부에서 유입된 ‘나방파리 유충’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 수질연구소와 지역사업소에서 신고 사업장(논공읍 본리리 소재)의 물탱크 내부 관리상태를 확인하고자 민원인에게 요청하였으나 지상 5m 높이에 설치되어 있어 안전상의 이유로 내부 확인은 동의하지 않아 수질 상태는 확인할 수 없었다.
신고 업체 유입 수돗물의 잔류염소는 0.2ppm 검출됐으나 10톤 규모의 저수조를 거친 수도꼭지에서는 잔류염소가 검출되지 않았고, 저수조 청소는 1년 전에 실시를 한 것으로 파악됐다.
따라서 민원 신고 업체에 대해 조속한 시일 내에 저수조 청소를 실시하고 주변 위생관리에 철저를 기하여 줄 것을 권고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