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긴급]군위군수 "합의문 보증하면 소보·비안 공항 유치 신청"중재안에 대구·경북 국회의원, 시·도의원 전원 서명 희망
30일 오전 군위군청에서 이철우(왼쪽) 경북도지사와 권영진(가운데) 대구시장이 김영만 군위군수를 만나 통합신공항 부지 선정 관련 협의를 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후보지 최종 결정을 하루 앞두고 군위군이 공동후보지에 조건부로 유치 신청을 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권영진 대구시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영만 군위군수는 30일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군위 소보·의성 비안)에 유치 신청하는 사안을 논의했고 김 군수는 합의문 인센티브에 대해 강화된 보증을 요청했다.
김 군수가 요청한 보증 방법은 대구경북지역 국회의원 전원과 대구시의원, 경북도의원 전원의 서명이다.
시장과 도지사. 시·도의회 의장, 대구·경북 국회의원을 대표한 곽상도·이만희 의원이 서명한 중재안은 민간공항 터미널, 공항진입로, 군 영외관사, 공무원 연수 시설을 군위에 배치하고 군위군의 대구시 편입을 추진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국회의원 및 시·도의원들이 해당 사안에 이의없이 서명을 한다면 공동후보지 유치 신청 가능성이 매우 높아진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