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포항시-경상북도 그린바이오 신산업 선도 나선다‘스마트 식물공장형 그린백신 생산기술 개발사업’ 중간보고회
포항시와 경상북도는 25일 포항테크노파크에서 ‘스마트 식물공장형 그린백신 생산기술 개발’ 타당성 용역에 대한 중간보고회를 열었다. 포항시 제공

포항시와 경상북도는 그린바이오메디컬산업 혁신 생태계 조성을 위해 지난 25일 포항테크노파크에서 ‘스마트 식물공장형 그린백신 생산기술 개발’ 타당성 용역에 대한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스마트 식물공장형 그린백신 생산기술 개발’ 용역은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 내 구축 중인 식물백신기업지원시설 건립사업과 연계하여 식물 기반 단백질 의약품 및 재조합 단백질 상용화 핵심기술개발, 산업육성 인프라 조성 등을 통한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올해 2월 용역에 착수했다.
이번 보고회는 그동안의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2030년까지 2배 이상 성장이 예상되는 그린바이오산업을 혁신성장 동력으로 육성하기 위해 정부가 지난 21일 발표한 ‘그린바이오 융합형 신산업 육성방안’에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그린백신기술은 2019년 10대 바이오 미래유망기술로 ‘식물공장형 그린백신기술’이 선정된 데 이어 2020년 10대 바이오 미래유망기술로 ‘엽록체 바이오공장’이 선정되었다.
포항시는 그린백신산업 육성을 위해 ㈜바이오앱에서 국내 최초 상용화한 돼지열병 그린마커백신 보급 시범사업을 지역 양돈 농가를 대상으로 선도적으로 실시한 결과, 1차 접종에서 높은 항체 생성율과 낮은 부작용 등의 고무적인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또한, 한미약품그룹에서도 그린백신의 성장 가능성에 대해 높이 평가하여 ㈜바이오앱과 그린백신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MOU를 체결하였으며, 바이오앱과 함께 식물기반 코로나19 백신 전임상에서 다량의 중화항체 형성을 확인하고 내년 임상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식물기반 단백질의약품 및 기능성 소재 대량생산을 위한 기술개발과 함께 인체용 그린백신생산 상용화 시설인 그린바이오메디컬 기업지원센터를 구축하는 것이 제시되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