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경산시 ‘경산 청년 희망 창업오디션’ 최종 7팀 선정청년 스타트업 생태계 확장, 사업화자금 팀별 1천만원 지원
경산시는 29일 시청에서 ‘경산 청년 희망 창업오디션’ IR발표심사를 열고 최종 7팀을 선정했다. 사진은 수상자들 모습. 경산시 제공

경산시는 지난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경산 청년 희망 창업오디션’ IR발표심사를 개최하고 최종 7팀을 선정하여 사업화자금 총 7천만원을 지원했다.

이번 최종 선정된 7팀은 ▷애그유니 권미진(작물생육제어 스마트팜 기술), ▷아쿠아테크 최보은(수족관 매니저), ▷YJ 유승상(Beauty Tool Manager), ▷아러바웃 류민아(방향제 기능 졸음운전방지 디바이스), ▷소소익선 구본홍(타블렛 식기세척기 세제), ▷블링크 김시완(스마트 공기진단기), ▷심플리푸드 김보람(심플리 밀키트)이다.

잠재력 있는 청년 창업가의 우수한 아이디를 발굴ㆍ지원하기 위해 경산시가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추진하는‘경산 청년 희망 창업오디션’사업은 2020년 올해로 3회를 맞이한다.

그동안 오디션 사업을 통해 14팀을 선발하여 총 9,350만원의 사업화자금을 지원했으며, 경산시는 현재까지 경산에 사업장을 두고 제품을 상용화하여 판매중인 기업을 대상으로 시에서 육성중인 크리에이터들과 연계한 기업 홍보영상을 추가 제작해 후속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번 오디션에는 청년 예비창업가 20개팀 30명이 참여한 가운데 창업지원을 전문으로 하는 멘토단과 함께 창의적 사업 아이디어 발굴, 비즈니스모델 개발, 우수 아이디어의 시장진입 및 마케팅 전략 수립 등의 단계별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으며, 10월 29일 최종 IR발표심사에서 치열한 경연을 펼쳤다.

심사에는 실제 전문투자가 및 관련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5명의 위원들이 20개 팀의 창업아이템에 대한 사업성, 기술성, 아이디어와 제작된 시제품을 면밀하게 심사하여 7팀을 선정하며, 입상한 팀에는 시장상을 수여하고 시제품 제작, 창업 등에 필요한 사업화자금 총 7천만원을 지원하는 등 오디션 경험을 발판삼아 경산에서 스타트업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국내외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시장경제가 침체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창업에 대한 열의로 오디션에 참가한 청년 사업가의 꿈을 응원하며, “청년이 살고 싶은 도시, 희망경산에서 사업화자금을 발판삼아 청년 스타트업 기업으로 성장하여 코로나 여파로 위축된 시장경제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