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꿈·끼·도전·기업가정신 갖춘 청소년들 다 모여라!중기부-창진원 ‘청소년 비즈쿨 페스티벌’ 17~ 21일 온라인 개최
‘2020 청소년 비즈쿨 페스티벌’를 알리는 홍보 팜플렛.

‘Z세대’의 새로운 축제를 열어가는 ‘2020 청소년 비즈쿨 페스티벌’이 17일부터 21일까지 온라인으로 열린다.

올해로 14년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꿈·끼·도전·진취성 등 기업가정신을 갖춘 ’융합형 창의인재‘ 양성을 위한 청소년 비즈쿨 사업으로, 청소년 창업 관련 축제로는 국내 유일 행사.

코로나로 대면 행사가 어려운 상황에서 중기부와 창진원은 기존 현장 축제를 온라인으로 대체했다. ‘온라인 주제관’, 학생 스스로 만든 ‘3D부스’ 등을 통해 축제를 즐길 수 있다.

‘Z세대’를 대상으로한 이 축제는 3D 아바타 기반 SNS앱인 ’제페토(ZEPETO)’를 활용하여 가상 공간에서 행사를 진행해, 이미 10만명 이상이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제페토’는 얼굴인식 인공지능, 3D 증강현실(AR)기술을 활용해 자신의 아바타를 만들어, 가상공간에서 소셜네트워크를 즐길 수 있는 앱으로 전세계 1억 9천만명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플랫폼이다.

중기부와 창진원은 모바일에 익숙한 10~20대를 대상으로 하는 행사에, ‘제페토(ZEPETO)’가 ‘Z세대’를 겨냥한 콘텐츠 제작에 최적 플랫폼이라고 판단, 네이버제트와 함께 이 페스티벌을 추진하게 되었다.

‘제페토(ZEPETO)’를 만든 네이버제트 김대욱 대표는 비즈쿨 출신으로 이번 비즈쿨 페스티벌에서 본인의 창업 경험담에 대해 후배들과 이야기를 나눌 계획이다.

제페토(ZEPETO)에 구축된 비즈쿨 페스티벌의 가상 3D공간은 130개 비즈쿨 학교부스 및 비즈쿨의 역사를 살펴볼 수 있는 주제관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특히 학교부스는 학생들이 직접 제페토를 활용해 전시를 진행 중이다.

비즈쿨 청소년들은 제페토 가상공간에서 각종 비즈쿨 활동 체험을 공유하고 관람, 사진 촬영도 가능하다. 또 비즈쿨 페스티벌을 배경으로 브이로그나 뮤직비디오 등을 직접 제작해 자신의 SNS에 공유할 수도 있다. 특히 각국 이용자들이 참여해, 인증샷을 남기면서 축제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2020년 청소년 비즈쿨 페스티벌 온라인 홈페이지(www.bizcool2020.com) 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