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김천시, 경북도 경관디자인 공모 전 부문 선정남산동 유해환경개선사업, 배시내 공공디자인사업 선정
김천시가 추진하는 ‘2021년도 유해환경개선사업 및 공공디자인 공모사업’현장 모습. 김천시 제공

김천시는 경상북도에서 추진하는 ‘2021년도 유해환경개선사업 및 공공디자인 공모사업’에 응모하여 두 부문 모두 선정되었다. 특히 유해환경 개선사업의 경우 3년 연속 선정돼 의미를 더하고 있다.

시는 김천경찰서 등 기타 유관기관의 협조와 주민들의 참여를 통해 지난 2019년 부곡동 김천중·고등학교 일원 유해환경개선사업을 시작으로 2020년 지좌동 성의고등학교 일원 유해환경개선사업을 완료했다.

남산동 유해환경개선사업은 율곡동으로 이전한 김천경찰서 치안공백에 대한 주민들의 우려를 고려하여 (구)김천경찰서~김천초 일원을 대상으로 CCTV 설치, 가로등 전구 LED교체, 벽부등 설치, 고보조명 설치, 벽화 등 범죄예방설계를 활용하여 보다 안전한 학교 앞 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

배시내 공공디자인사업은 올해 시행된 배시내 간판개선사업과 연계하여 배시내만의 정체성을 살린 스토리텔링을 통한 조형물, 벤치, 포토존, 벽화, 산책로 설치, 주변경관 정비 등 특화거리조성으로 새로운 관광자원을 창출해내는 사업도 준비중에 있다.

김천시 관계자는 "앞으로 쾌적한 도시경관 향상, 범죄예방을 위해 공공디자인사업, 유해환경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것이며, 시민들에게는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안전한 거리를, 김천시를 찾는 관광객들에게는 특색 있는 명품거리를 선보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