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영주시·㈜큰나무 투자양해각서 체결㈜ 큰나무, 풍기읍 금계리에 한옥 치목장, 한옥·장승 교육장 설립
경북 영주시와 큰나무(대표 김진식)의 투자양해각서 체결 모습.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시는 10일 직소민원실에서 주식회사 큰나무(대표 김진식)와 한옥 치목장과 한옥·목재 교육장을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영주시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한 ㈜큰나무는 문화재수리 기능자(대목수) 및 기술자(보수) 자격을 보유한 문화재수리 전문기업 ㈜양백의 김진식 대표가 한옥의 대중화를 위해 올해 설립한 기업으로 풍기읍 금계리에 20억원을 투자해 400평 규모의 한옥 치목장과 300평 규모의 한옥⋅장승 교육장을 2022년까지 설립할 계획이다.

또한 주변에 한옥과 장승을 주제로 한 볼거리도 제공할 예정이다. 

김진식 대표는 “한옥의 대중화를 가로막는 목재 가공 및 공급의 문제를 기계화된 설비와 안정적인 공급망 구축을 통해 한옥의 대중화를 이끌며, 한옥의 단점을 보완할 특허를 통해 한옥의 개량을 선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김진식 대표는 지난 2016년 제27회 신지식인에 선정된 영주의 자랑스러운 장인이자 예술인이다.”며, “㈜큰나무의 투자가 한옥 대중화의 시발점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