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기업
에스앤비인터내셔널, 청도에 매출 2000억 참치공장 세운다경북도-청도군-에스앤비인터내셔널, 투자양해각서
참치가공·수출업체인 ㈜에스앤비인터내셔널이 청도에 참치 가공 공장을 건립을 위해 경북도 청도군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에스앤비인터내셔널 제공

참치가공 및 수출업체인 ㈜에스앤비인터내셔널이 청도에 참치 가공 공장을 건립한다.

경상북도와 ㈜에스앤비인터내셔널, 청도군은 13일 청도군청에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투자양해각서 체결에는 오동환 ㈜에스앤비인터내셔널 대표, 하대성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이승율 청도군수 등이 참석했다.

㈜에스앤비인터내셔널은 청도군 청도읍 송읍리에 2021년 ~ 2022년까지 2년에 걸쳐 부지면적 9,132㎡(2,760여평), 건축면적 2,842㎡(860여평)에 150억원을 투자하여, 참치 해체 및 가공을 위한 냉동시설, 가공라인, 포장라인, 입·출고장 등 시설 확충을 통해, 20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한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로 ㈜에스앤비인터내셔널은 첨단위생관리 생산시스템 구축으로 글로벌 수준의 품질과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게 된다. 기업은 이를 통해 매출액 2,000억원을 목표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하대성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기업이 우리 경상북도에 투자하면 성공하는 스토리를 구축해 나가고, 기업투자에 걸림돌이 되는 애로사항을 적극 해결하여 기업하기 좋은 경북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