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영천시,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올 연말까지 지속
영천시 농기계임대사업소. 영천시 제공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농촌일손 부족과 경영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당초 이달 말 종료 예정이던 농기계임대료 50% 감면 조치를 12월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영천시 농기계임대사업소에서는 서부지역, 동부지역, 남부지역 그리고 8월 12일에 준공식 예정인 북부지역까지 총 4곳의 임대사업소를 운영 중이며, 농용 굴삭기, 트랙터 등 약 1,000대의 농기계를 보유하고 있다.

양만열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영천시민의 재산인 임대농기계를 항상 소중하게 사용해 줄 것을 당부하며 “코로나19 여파로 농산물 소비 감소와 농촌인력 부족이라는 이중고와 싸우고 있는 지역농업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