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반짝반짝 빛나는 ‘루비에스’ 미니사과 영천서 첫 출하
영천시 특화품종인 신품종 미니사과 ‘루비에스’ 수확 모습. 영천시 제공

영천시 특화품종인 신품종 미니사과 ‘루비에스’가 이달 5일 첫 출하됐다.

이번 출하는 평년보다 10일 정도 빠른 것으로 장마가 길지 않고 장마 이후 맑은 날이 계속되어 착색이 빨라졌고 세력 관리를 위해 박피, 여름 가지치기의 기술 접목으로 조기 수확이 가능했다.

‘루비에스’는 농촌진흥청에서 육종한 신품종 미니사과로 크기가 70g 정도로 8월 말부터 본격적으로 수확하며 기존 재배되고 있던 일본 미니사과 품종 ‘알프스오또메’보다 품질이 우수하다.

영천시는 전국 최대의 미니사과 주산지로 100여 농가에서 55ha 정도 재배하고 있으며 작년에는 ‘루비에스’의 본격적 생산에 대비하여 루비에스 유통센터를 개소하여 전국으로 영천 ‘루비에스’를 공급하고 있다.

‘루비에스’ 사과는 먹기 좋고 휴대하기 편한 최근 과일 소비 트렌드에 맞아 유통계와 소비자들로부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작년 롯데마트, 마켓컬리 등에서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으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루비에스’는 올해도 다양한 온・오프 유통 채널을 통해 판매될 것으로 전망된다.

금호읍에서 루비에스를 재배하고 있는 현영환 씨(50세)는 “영천시에서 품종보급에서 재배기술까지 지도해주고 있어 농가 소득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최기문 영천시장은 “우리 시가 과일 고장으로의 명성을 확고히 하기 위해 소비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신품종을 적극 보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