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대구시, 보건·간호계열 대학생 활용 방역인턴 사업 추진보건・간호계열 대학생 500여 명 방역인턴 보건소 배치
대구시-대구보건대 업무협약 체결 모습.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일선 의료인력 업무부담 완화와 체계적인 확진자 관리를 위해 대구보건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대학생 방역인턴 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시급한 방역인턴 확보를 위해 9일(수) 대구시청에서 지역의 보건 특성화 대학인 대구보건대와 협약을 체결하여, 10일부터 28일까지 보건・간호계열 대학생 500여 명을 일선 보건소에 방역인턴으로 투입한다.

대학생 방역인턴은 보건소 방역인력이 전문성이 요구되는 환자분류 및 환자관리에 집중할 수 있도록 기타 사무를 보조하며 대학생 인턴에 준하는 수당을 지급 받는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오미크론 확산으로 재택치료가 급증하고 있어 보건소 방역 업무가 과중되는 상황에서 보건ˑ간호계열 대학생들의 코로나19 의료현장 참여는 일선 방역현장에서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시일이 촉박함에도 대구보건대에서 적극적으로 방역인턴 사업에 참여해 주신데 대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