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관광
대구시, 주한외국공관 활용 국제교류관광 본격 추진16일, 시도지사협의회 주관 지자체-주한외국공관 일대일 협력미팅 참가
지난 16일 열린 대구시-주한미국대사관 일대일 협력미팅 행사. 대구시 제공

대구시가 주한외국공관 활용한 국제교류관광를 본격 추진한다.

시는 지난 16일(목) 대한민국 시도지사협의회 주관 ‘제4회 지자체-주한외국공관 1:1 협력미팅 행사’에 참가해 한·미 수교 140주년 기념 주한미국대사관, 한·중 수교 30년 기념 주한중국대사관 관계자를 직접 만나 국제관광 재개가 점진적으로 시작되는 시점에서 ‘특별 수교기념 국제교류 관광사업’을 공동으로 기획하는 장이 마련됐다.

이번 협력미팅은 지난 16일(목), 17일(금) 양일간 서울(서대문 바비엥 교육센터)에서 개최됐고, 독일, 미국, 호주 등 24개 주한외국공관 50명과 서울시, 부산시, 대구시 등 24개 국내 지자체 48명이 참가했다.

그리고 지자체와 주한외국공관의 일대일 미팅을 통해 지자체가 관광사업,이벤트 행사 등을 홍보하고, 지자체와 주한외국공관 간의 국제교류 협력네트워크 강화의 장이 마련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됐다.

이번에 참가한 대구시는 주한미국대사관과 주한중국대사관을 대상으로 개별적으로 일대일미팅을 가졌으며 대구시는 주한외국공관을 대상으로 대구의 위치, 교통여건, 숙박정보 등 다양한 관광정보를 소개했고, 쇼핑·의료·한류·미식관광 콘텐츠 등 대구시가 가진 도심관광의 매력을 집중적으로 알리는 데 최선을 다했다.

특히, 다가오는 7월에 개최하는 페스티벌과 10월에 개최하는 대구 K-POP 콘서트에도 주한외국공관의 적극적인 관심과 대구방문을 당부했다.

아울러, 대구시는 올해 한·미수교 140주년을 맞아 주한미국대사관과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아 주한중국대사관과 각각 주한대사관별로 협업할 수 있는 관광이벤트, 관광 이미지 캠페인 행사, 대구관광 사진전, 관광홍보관 공동 운영 등 다양한 국제교류 관광사업을 제안했다.

그 결과, 주한미국대사관은 대사관 운영 소셜미디어 기자단 대구관광지 취재와 주한미국대사관 외교관 및 가족 20명 정도의 대구관광지 나눔여행 투어 참여, 대구 K-POP 콘서트에도 적극 참가하겠는 의사를 밝혔다.

주한중국대사관도 코로나19 상황이 좀 더 호전되면, 하반기에 주한중국대사관 외교관 및 가족들 30명 정도가 대구를 방문해 답사투어를 하겠다는 의사를 밝혔고, 오는 10월에 개최하는 대구 K-POP 콘서트에도 반드시 참가하겠고 화답했다.

향후에도 대구시는 방한관광시장 재개 준비를 위한 국제교류 회복전략으로 주한외국공관뿐만 아니라, 한·아세안센터, 주한외국인관광청협회, 아시아태평양관광협회 등과 지속적으로 협업해 선제적인 국제교류 관광협력을 위한 관광기반 체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