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 폭염 극복” ‘제3회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 6일 개막6~8일 대구엑스코서, 구매상담회, 온택트상담회 등 함께 열려
사진은 2021년  ‘쿨산업전’ 행사 모습. 대구시 제공

폭염 관련 신기술과 제품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쿨산업전’이 6일(수)부터 8일(금)까지 엑스코에서 열린다.

대구시는 올해 3회째인 이번 전시회를 통해 폭염과 미세먼지 등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기후변화 모범도시로 만들 계획이다.

지구온난화와 기후변화로 인한 폭염, 미세먼지 발생에 대응하기 위해 쿨산업 육성에 대한 관심도 점점 커지는 가운데 대구시는 폭염, 미세먼지 등 자연재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기술적으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대한민국 국제 쿨산업전’을 3년째 이어오고 있다.

대구시는 이번 행사를 대한민국 유일의 쿨산업 시험시장(Test Market)으로 조성하고, 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쿨(cool) 전시회로 자리매김하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처음으로 대구시 홍보관을 운영해 폭염 대응 행동요령, 폭염 대응 추진정책 등을 홍보한다.

주요 전시 품목으로 공공재 분야에서는 클린로드, 쿨링포그, 쿨루프, 스마트그늘막 등 공공냉방시스템 관련 업체가 참여한다. 산업재 분야는 차열블록, 차열페인트, 특수포장재 등 건축자재와 파라솔, 수직정원 등 조경 관련 업체들이 출품한다. 소비재 분야는 에어컨, 냉장고, 공기청정기 등 가전제품과 아이스조끼, 양상, 쿨토시 등 쿨산업 관련 제품 및 기술들이 전시된다.

특히 이번 전시회에는 ‘쿨산업 최고의 비즈니스 플랫폼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중앙 및 지자체 공무원, 산하기관, 교육청 관계자들과 공공기관에 제품을 납품하고자 하는 기업과 1:1로 미팅을 주선하는 ’공공내수 구매상담회‘를 비롯해서 바이어 유치 지원 사업과 연계한 온택트(On-tact) 상담회 등을 개최하고 참가업체들에 판로 개척과 수출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대구국제폭염대응포럼, 쿨산업진흥컨퍼런스, 경북도 건축사 보수교육 등 다양한 학술행사가 동시 개최돼, 관련 전문가, 학생, 일반시민 등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다. 이 가운데 ‘쿨산업진흥컨퍼런스’는 ‘폭염도시 대구’ 이미지를 적극 활용해 대구를 ‘쿨산업 육성과 진흥의 성지’가 될 수 있도록 민·관·학·연이 함께 방안을 모색한다.

또한 참관객을 위해 계절가전(창문형 에어컨, 서큘레이터, 선풍기 등)과 쿨토시, 쿨링넥밴드 등 일반소비제품을 전시 특가로 구매할 수 있도록 하고 다양한 경품 증정 이벤트도 실시한다.

참관을 원하는 시민들은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 홈페이지(www.coolingexpo. com)에서 사전등록을 하거나 당일 현장 등록을 하면 모든 행사를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