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관광
제19회 영천보현산별빛축제 10월1~3일 열린다메타버스 VR 체험존·우주전쟁·우주 공간·크로마키 스튜디오 등 마련
제19회 영천보현산별빛축제 홍보 포스터. 영천시 제공

제19회 영천보현산별빛축제가 오는 10월 1일부터 3일간 영천보현산천문과학관 일원에서 개최된다.

지난 2년간 비대면으로 추진됐던 별빛축제가 올해는 대면 축제를 중심으로 온·오프라인 병행으로 열려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쉼과 치유의 시간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청정자연이 선물하는 최고의 밤하늘과 보현산 일대의 천문과학 인프라를 활용해 ‘별의 도시-영천’을 알리는데 앞장서 온 별빛축제는 올해는 별빛축제 공간을 가상공간까지 확대해 가상과 현실을 융합한 메타버스로도 즐길 수 있다.

메타버스 별빛축제는 ‘영천보현산별빛축제 with 메타버스’를 제페토 플랫폼에 구현하여 별빛축제를 PC, 모바일로도 즐길 수 있다.

또한 축제장에도 메타버스 VR 체험존-우주전쟁, 우주 공간-크로마키 스튜디오와 별자리 실감형 콘텐츠를 만날 수 있다.

별빛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으로는 누워서 별 보기, 천문 관측 스타 파티, 천문과학강연이 있는데 누워서 별 보기는 별자리 보는 방법에 대한 설명을 듣고, 사랑하는 사람과 편안히 누워 별자리를 보며 별멍에 빠져 보는 시간이다.

스타 파티는 대학생 천문 동아리 회원들의 천체 망원경으로 다양한 천체관측이 하루 종일 이어진다. 낮에는 태양을 관측하고, 밤에는 여러 가지 천체를 관측한다.

또 천문과학강연에서는 누리호 개발에 참여한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유재한 박사님의 우주과학강연과 한국천문연구원 전영범 박사님의 강연을 통해 해당 분야 지식에 대해 더 깊이 배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질의응답을 통해 궁금한 점을 바로 해소할 수 있을 것이다.

주제관 안에는 1일 2회 신나는 과학교실이 열리고 과학 원리를 즐기며 배우는 동전 블랙홀, 에어로켓, 공기 대표, 회전 감각, 진자 원리, 무게중심 자전거, 우주 생활관 등이 준비되어 있다.

그 외에도 전국 어린이 별빛 골든벨, 과학 KIT 만들기가 진행되며 별빛 포토존과 사진관도 운영한다.

전국 어린이 별빛 골든벨은 영천보현산별빛축제 홈페이지로 (http://영천보현산별빛축제.com) 사전 신청을 통해 선착순 100명을 모집 중이며, 일자별 과학 KIT 만들기는 사전접수 150명, 현장접수 150명으로 진행된다.

특히 10월 1일 개막식에는 축하공연으로 M댄스 아카데미, 영천YMCA어린이합창단, 뮤지컬 갈라쇼, 등이 펼쳐지고 LED 드론 라이트쇼(100대)도 진행된다. 10월 2일과 3일에도 초청가수 이보람, LED난타크루, 변검연극, 코믹서커스, 마술쇼 등 볼거리가 풍성하다.

또한 지역 학교, 공공기관, 천사모(영천시 과학교사모임)가 참여하는 천문우주, 자연과학, 문화체험 등 30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체험부스가 운영되어 천문우주과학에 대한 재미와 학습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으며,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해 낙하산 체험, 태양열 자동차 타기, 신기전 등 플레이존도 운영된다.

영천지역의 청년들의 화합의 장이자 다양한 지역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청년고리 프로젝트도 10월 1일 별빛축제와 함께하며 프리마켓과 지역 예술공연도 펼쳐질 예정이다.

축제 기간에는 기존 운영 중인 보현산천문과학관과 전시체험관의 이용료가 50% 할인되며 축제기간 중에는 극지방의 비밀을 푸는 태양계 여행을 주제로 한 메타버스 3D 풀돔 애니메이션-폴라리스가 특별 상영된다.

만 원권 지폐에 그려진 우리나라 최대의 광학망원경(직경 1.8m)을 보유한 보현산 천문대도 축제 기간에 개방되며 관람객은 영천보현산별빛축제 홈페이지(http://영천보현산별빛축제.com)를 통해 사전 접수로 모집한다.

영천지역 특산물 판매를 위한 라이브커머스(네이버쇼핑)도 진행된다. 샤인머스켓과 와인이 라이브커머스 중 시중가격보다 저렴하게 팔릴 예정이며 2일에는 경북 세일 페스타도 함께한다.

특히 작년과 달리 올해 축제는 메타버스 별빛축제도 함께 해 온·오프라인 병행으로 펼쳐져 우주로 떠나는 별자리 여행이 기대되며 영천에서는 처음 펼쳐지는 LED 드론 라이트쇼도 특별한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