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 적극 추진한다계성고 후적지 대규모 지하주차장 조성 및 서문시장역사 확장
대구시 제공

홍준표 대구시장은 18일(수) 명절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위해 서문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을 격려하는 자리에서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에 대구시가 적극적인 지원에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홍준표 시장은 이날 장보기에 앞서 서문시장 상가연합회 사무실에서 황선탁 회장 등 회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서문시장 경쟁력 강화에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간담회에서는 2016년 화재로 소실된 서문시장 4지구 재건축이 지지부진한 점을 거론하면서 조합원 간의 이해관계가 조정되는 대로 재건축 행정절차를 간소화해 신속히 추진할 수 있게 지원하겠다고 했다.

또, 서문시장과 일대 도심의 주차공간 부족이 전통시장의 경쟁력을 약화시키고 교통혼잡을 유발하고 있다며, 계성고 후적지 운동장에 학교법인과 협의해 대규모 지하주차장 조성을 검토하겠다고 약속했다.

대구도시철도 3호선 중 이용객 수가 가장 많음(1일 이용객 1만 5천여 명)에도 불구하고 역사 규모가 가장 협소한 서문시장역도 확장을 추진해 시민 편의와 시장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조속 추진하겠다고 했다.

이와 함께 시장에 청년층이 많이 찾을 수 있도록 서문 야시장 인근 공연장을 확장해 다양한 문화공연 등 볼거리와 먹거리 등이 어우러지는(서울 홍대거리 주변과 같이)쇼핑과 문화가 함께 있는 대구의 핫플레이스가 될 수 있도록 다각도의 지원방안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대구시는 각 해당 부서별로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시사항 추진에 걸림돌은 없는지 현황을 파악하고 큰 문제가 없으면 이행 계획을 즉시 수립해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홍준표 대구시장은 “온라인 쇼핑 급성장 등 새로운 소비패턴에 전통시장도 자기 경쟁력 확보에 노력해야 하고 대구시도 전통시장의 경쟁력 강화에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서문시장상가연합회(회장 황선탁)도 “홍준표 시장의 적극적인 전통시장 살리기에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