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대구·경북 5곳 미분양관리지역 재지정전국 미분양관리지역의 절반 차지
주택도시보증공사 제공

대구 중·남·수성구와 경북 포항·경주 등 5개 지역이 미분양관리지역으로 재지정됐다.

주택도시보증공사는 4일 제75차 미분양관리지역 11곳을 선정·공고했다.

이는 제74차 미분양관리지역보다 2곳(인천 중구, 울산 남구)이 줄었다. 또 대구·경북지역이 절반가량을 차지했다. 미분양 관리지역 적용 기간은 다음 달 9일까지다.

한편 2월 말 기준 대구지역의 미분양 아파트는 1만 3987가구로 전달 대비 3.1% 증가하면서 전국 1위를 차지한 가운데 미분양관리지역으로 지정된 3개 지역(중구 1087가구, 남구 3083가구, 수성구 3224가구)이 7394가구로 52.9%를 차지했다.

같은 기간 경북지역 미분양 아파트는 9074가구로 전달 대비 1.6% 감소했다. 노컷뉴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