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케이메디허브, 동남아시아와 의료 분야 국제 교류 시작케이메디허브-태국 탐마삿대-콘켄대와 의료연구 협업 교류
10일부터 11일까지 케이메디허브는 태국 대학과의 연구 교류회를 개최한다.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양진영)는 10일(월)부터 11일(화)까지 태국 지역 의료 분야 국제 협력과 공동 연구를 위한 교류회를 재단에서 개최했다.

이번 교류회는 태국 탐마삿대학교(Thammasat University) 및 콘켄대학교(KhonKaen University) 교수와 연구진들 총 13명이 참가해, 양 국가의 의료 연구 현황 교류와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발전방향 논의로 구성됐다.

태국 탐마삿대학교는 태국에서 두 번째로 오래된 국립 대학교로 태국의 총리 및 정부 인사를 배출했고, 콘켄대학교는 연구중심 종합대학으로 세계 수준의 열대성 질병 연구를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탐마삿대학교와 재단 간 의료분야 공동 연구 및 전문 의료인 배출 등을 위해 업무협약식도 함께 추진돼, △의료분야 전문 인력 교류 △공동 연구 수행 △국제 학술 활동 추진 △국제 전시전 참여 등을 함께하기로 약속했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은 “동남아시아 지역과 국제 협력을 시작하는 첫걸음이다”라며,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우리나라 기업이 태국을 비롯한 동남아시아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랐다.

뿐만 아니라, “2025년 완공 예정인 의료기술시험연수원의 활용을 통한 양국의 의료전문인력 양성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교류회는 지난해 11월에 재단에서 개최한 ‘아시아-서태평양 임상연구 및 연구윤리 연합 포럼(2022 WHO SCIDER-FERCAP)’의 후속으로 진행된 프로그램으로 재단의 수준 높은 연구력이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라 할 수 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