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 2026년까지 지역 대표 ABB 기업 50곳 육성

대구시는 ABB 기업 중 미래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을 선정, 지역혁신기관의 역량 집중 지원으로 단기간에 고성장시켜 지역 대표기업으로 육성하는 ABB 고성장기업 50 육성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ABB 고성장기업 육성사업은 미래 50년 대구산업 기반 마련을 위한 ABB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것으로 기업 성장 단계별(유망벤처-고성장-선도기업)로 ABB 기업을 모집·선정해 맞춤형 지원,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지속 성장토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처음으로 시작돼 2026년까지 지역 대표 50개 기업육성을 목표로 한다.

주요 지원내용으로는 ABB 핵심 서비스(기술)의 상용화 및 융복합을 희망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ABB 특화 서비스 개발을 지원하는 파워풀 패키지와 스케일업(Scale-up)을 위한 기업수요 중심의 맞춤형 파워풀 패키지 지원이 있다.

그 외에도 지역기업의 글로벌 비상을 위해 해외 투자유치와 시장진출을 희망하는 지역 ABB 기업을 대상으로 투자유치 및 해외 조인트벤처(Joint Venture) 설립·운영을 지원한다.

단기간 내 기업육성을 위해 우선 ABB 관련 지역혁신기관으로 구성된 산업융합 얼라이언스를 통한 정보 공유 및 지원 등 기업에 필요한 AtoZ까지를 밀착 지원한다. 또한 분야별 전문가 풀을 구성된 솔루션 탱크를 구축·운영해 다양한 기업의 애로사항을 진단·해결하는 싱크탱크 역할을 수행한다.

이번 발대식에 참가한 대구광역시와 10개 산학융합 얼라이언스 참여기관은 ABB 고성장기업 50 육성사업 추진과 관련하여 상호 협력하고, 이를 통한 지역 대표 ABB 기업 집중 발굴·육성에 기여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정기적 간담회를 통해 운영 관련 방향 및 ABB 기업육성 협조사항을 공유하게 되며, ABB 산업의 안정적인 생태계 조성 및 지역 주도 정책 발굴에 머리를 맞대게 된다.

발대식에 이어 열린 사업설명회에는 관심이 있는 다수의 지역 ABB 기업이 참여해 사업설명 및 열띤 질의응답의 시간을 가졌다.

이종화 대구광역시 경제부시장은 “산업융합 얼라이언스 구축을 통한 ABB 고성장기업 육성사업 추진으로 역량 있는 ABB 기업이 지역 대표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육성하겠다”라고 말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