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국내 최대 의공학 학술교류의 장, 케이메디허브서 개막11일~13일, 제61회 대한의용생체공학회 춘계학술대회 개최
11일부터 13일까지 국내 최대의 의공학 학술교류의 장이 펼쳐질 케이메디허브(본관) 전경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양진영)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재단에서 제61회 대한의용생체공학회 춘계학술대회를 개최한다.

대한의용생체공학회(회장 김명남, 경북대학교)는 1979년에 창립돼 올해 44주년을 맞이한 의공학 분야의 국내 최고의 학회로, 의료기기 및 헬스케어 산업기술 발전의 원동력이 되고 있다.

이번 학술대회는 ‘The Future of Medicine(의학의 미래): How Medical Engineering is Transforming Patient Care’를 주제로 하여 케이메디허브에서 총 3일간 개최된다.

국내·외 의공학과, 기업 및 연구소, 병원 등 다양한 의료산업 관계자 700여 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총 310여 편의 최신 연구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최신 의공학 지식과 국내 (혁신)의료기기와 관련된 제도와 규제가 소개될 예정으로 2개의 기조강연, 케이메디허브, 식품의약품안전처 및 마이크로소프트코리아 특별세션을 포함해 총 14개의 최신 의공학 분야 세션이 활발히 운영될 예정이다.

자세한 프로그램은 학회 홈페이지(www.kosombe.re.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은 “본 학술대회를 통해 미래 의료산업의 원동력이 될 학문 및 기술에 대한 교류와 심도 있는 토의가 진행될 것이다”라며, 아울러 “학술대회 등을 통해 나날이 발전하는 의공학 기술을 모니터링하는 동시에, 연구결과물들이 산업계로 성장하고 뻗어나갈 수 있도록 케이메디허브의 지원 역량도 함께 발전시켜나가겠다”라고 덧붙였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