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전국 최초 공공기관 연계 지역제품 공공구매 플랫폼 운영사회적경제·여성·장애인기업 등 지역 기업 960여 개사 입점 완료
지역제품 공공구매 온라인 플랫폼 기능별 화면.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전국 최초로 공공기관 수의계약 시장과 지역에서 생산되는 제품·서비스를 전용으로 연계하는 ‘지역제품 공공구매 온라인 플랫폼’을 25일(목)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지역제품 공공구매 온라인 플랫폼은 정부 및 지자체, 그리고 공공기관 등이 필요한 물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하는 공공조달 시장에서 공공계약의 수요기관과 지역 단위의 사회적경제기업 등 지역기업을 직접 연계해 상품 구매, 판매, 결재 및 공공구매 실적 관리 기능을 제공하는 온라인 플랫폼이다.

코로나19 이후 급성장하고 있는 온라인 시장에 사회적경제기업 등 지역 영세기업의 진입을 지원해 판로를 확대하고, 공공기관의 지역제품 구매를 활성화함으로써 지역 내 선순환 경제구조를 정착시키기 위해 지난해 3월 개발을 시작해 연말 구축 완료했다.

이번에 구축된 온라인 플랫폼에는 지역 내 사회적경제기업, 여성기업, 장애인기업 등 960여 개사가 입점했으며 사무용품, 도시락, 디자인 인쇄를 비롯 행사 대행, 청소 용역에 이르기까지 수의계약 시장에서 상시적으로 이루어지는 구매계약의 공급사와 공급내용을 폭넓게 확인할 수 있다.

먼저, 공공구매 절차 간소화 시스템을 통한 상품검색, 견적서 제공, 계약, 정산까지의 간편한 ‘One Stop 공공구매 지원’과 공공기관 요청 구매관련 서류(견적서, 사업자정보, 인증서 등)를 PDF 출력 시스템에 반영했으며, 비규격제품·용역·공사 발주시스템에서는 비규격제품(명함, 맞춤형가구 등), 용역(청소, 방역, 이사 등)·공사분야 수의 계약 및 수행 기업을 선정하는 간편 입찰시스템이 탑재됐다.

또한, 공공기관에 편리한 공공기관 법정구매 의무구매율 실적관리를 위해 기관별 ID 부여로 정부 권장 정책사항 및 기관별 데이터를 실시간 제공하고, 신속한 서비스 응대를 위해 플랫폼 내 24시간 챗봇시스템 서비스를 실시한다.

대구시는 운영사인 무한상사사회적협동조합과 함께 지역제품 공공구매 플랫폼 맞춤형 설명회, 상담회 등을 개최하고 공공기관 대상 홍보자료(브로슈어 등) 배포 등 공공기관이 적극 참여토록 할 예정이다.

안중곤 대구광역시 경제국장은 “전국 최초로 구축된 새로운 공공구매 플랫폼에 지역 공공기관의 적극 참여를 통해 지역자원이 지역에 머무는 지역 선순환 플랫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대구광역시 관내 공공기관의 온라인 플랫폼 활용에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