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케이메디허브 지원 브이에스팜텍 아기유니콘 육성사업 선정
케이메디허브가 지원한 기업이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아기유니콘 유성사업에 선정되었다. 사진은 케이메디허브 전경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양진영)가 지원한 항암제 개발 전문기업 브이에스팜텍이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아기유니콘 육성사업에 선정되었다.

아기유니콘 육성사업은 성장성을 검증받은 유망 창업 기업을 발굴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예비 유니콘 기업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케이메디허브가 브이에스팜텍에 지원한 혁신신약파이프라인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사업으로 글로벌 수준의 혁신신약 개발의 단초가 될 합성 및 바이오신약 후보물질 파이프라인 발굴 및 IND 신청을 목적으로 한다.

사업을 통해 브이에스팜텍의 국내 임상 투여 및 미국 임상2상 시험용 방사선 민감제 의약품 생산을 지원하였고, 특허컨설팅, 기술이전 지원 등 포괄적 비R&D연구공백을 지원하였다.

특히, 미국 현지 시각 6.2일에 재미한인제약인협회(KASBP)의 스프링 심포지엄(Spring Symposium)에 기업을 초대하여 기업 발표를 통해 투자 유치 및 기업IR도 도모하였다.

하반기 아기 유니콘 선정기업은 기술보증기금의 사업성 평가에서 A이상의 등급을 받은 우수한 기업으로 평가된다.

아기유니콘 선정으로 ▲시장개척자금(최대 3억원) ▲글로벌 진출지원 ▲신시장 진출지원 ▲금융·R&D·경영지원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은 “케이메디허브는 국내 산학연병 신약개발 기관의 미충족 R&D 분야 뿐만이 아니라, 혁신신약 파이프라인 사업과 같은 비R&D분야에서도 지원을 통해, 국내 신약개발 분야에 공헌하고 있으며, 앞으로 계속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