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케이메디허브, 과기부 주관 인공지능 활용 신약 발굴 지원AI 활용 혁신 신약발굴 사업을 통한 산·학·연 지원 계속
케이메디허브는 과기부 주관 인공지능 활용 신약 발굴 사업을 통해 산ㆍ학ㆍ연의 인공지능 신약을 발굴 지원한다. 사진은 케이메디허브 전경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양진영)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에서 추진하는 ‘인공지능활용 혁신 신약발굴 사업’을 통해 산·학·연의 인공지능 신약 발굴을 지원한다.

‘인공지능 활용 혁신신약 발굴사업(2022~2026)은 공공 플랫폼 (KAIDD)을 고도화하고 인공지능 신약개발 성과 확산을 위한 사업으로 지난해부터 과기정통부가 추진하고 있다.

2023년 신규 연구과제 3개를 선정됐고, 그중 케이메디허브는 연구 과제들의 인공지능 모델 개발 지원 및 후보물질 도출을 위한 실험적 지원을 함께할 계획이다.

케이메디허브는 2022년부터 본 사업의 운영지원을 맡아 연구 개발 과제를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20일(화) 전체 연구 책임자 회의를 개최해 사업 운영 방향 및 추진 계획에 대하여 연구자들과 논의했다.

케이메디허브 외에도 올해는 갤럭스(주) 석차옥 대표 (공동 오스코텍,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연세대 컴퓨터과학과 박상현 교수(공동 서울 성모병원, 대구경북과학기술원, 유비엘바이오㈜) 및 삼진제약㈜ 이수민 연구센터장 (공동 ㈜인세리브로, 서울아산병원, ㈜트라이얼인포메틱스)이 신규 선정됐다.

사업을 통해 전문성 있고 활용도 높은 플랫폼 구축을 통해 인공지능 신약개발의 생태계 확장 및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며. 지속적인 교육 프로그램 및 학회 참석, 시연행사 개최 등의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은 “기존에 하고 있는 과제에 더해 이번에 과제를 수행하면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신약개발 공공 플랫폼의 고도화 및 가시적 성과 창출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약속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