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금융증권
DGB대구은행 '시중은행 전환설' 솔솔…기대감·우려 공존
DGB대구은행

DGB대구은행의 '시중은행' 전환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대구은행은 금융당국에 시중은행 전환 인가를 신청할지 내부적으로 논의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은행 측은 아직 시중은행 전환 신청 여부를 최종 결정할 단계는 아니며, 금융당국이 구성한 은행권 경영·영업·관행·제도 개선 TF에서 결정되는 전환 조건 등을 살펴본 뒤 논의를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대구은행은 지배구조 등 시중은행으로 전환하기 위한 기준은 모두 충족하고 있는 상태다. 지방은행 가운데 기준을 모두 만족하는 곳은 대구은행이 유일한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대구은행이 시중은행으로 전환될 경우 가장 큰 장점은 조달 경쟁력 향상이다. 시중은행은 지방은행보다 조달 금리가 더 저렴하기 때문이다.

아울러 지점의 전국 확대로 더 넓은 고객층 확보, 브랜드 경쟁력 향상 효과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지방은행으로서 지역 기여도가 낮아질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

은행 측은 만약 시중은행으로 전환하더라도, 당장 은행명을 바꾸거나 본사를 이전할 계획은 없다는 입장이며 지속적으로 대구를 거점으로 삼을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노컷뉴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