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대구 수성구 미분양 관리지역 제외…중구·남구는 연장
디지털경제 DB

대구 수성구가 9개월 만에 미분양 관리지역에서 제외된다.

7일 주택도시보증공사에 따르면 지난 5일 열린 '제78차 미분양 관리지역 선정' 회의에서 대구 수성구가 미분양 관리지역에서 제외됐다.

지난해 10월 5일 미분양 관리지역으로 지정된 이후 9개월 만이다.

대구 중구, 남구는 다음달 9일까지 미분양 관리지역 지정 기간이 연장됐다.

미분양 관리지역에서 제외되면 사업자가 주택용지를 매입할 때 분양보증 예비심사나 사전심사를 거치지 않아도 된다.

한편 5월 말 기준 대구의 미분양 주택은 1만 2733호가구 전국 17개 시·도 중에서 가장 많았다.

구군별로 남구 3076가구, 달서구 2419가구, 수성구 2271가구, 동구 1619가구, 북구 1482가구 등의 순이었다. 노컷뉴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