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금융증권
DGB대구은행, 베트남 농업회사 ‘BaF’ 신디케이트론 참여

DGB대구은행(은행장 황병우)은 베트남 농업회사 BaF에 대한 5000억VND(약 280억원) 규모의 신디케이트론에 참여했다.

DGB대구은행

DGB대구은행을 포함한 대주단(신한 베트남은행(주관은행), DGB대구은행 호치민지점, 대만 First Bank 호치민지점)은 15일 호치민시 빈펄랜드마크 81에서 BaF와 그린 신디케이트론 약정식을 체결했다.

신디케이트론은 다수의 금융기관이 동일 조건으로 일정 금액을 대출해 주는 집단 대출로, 이번 5000억VND 대출의 목적은 Nghe An성의 Giai Xuan 지역에 3F(Feed-Farm-Food) 모델에 맞춰 현대식 양돈장 클러스터를 건설하기 위한 것이다.

BaF는 베트남 최초로 3F 모델을 도입한 축산 기업으로 현재 회사의 총 가축 사육 두수는 23만두 이상으로, 2024년 말까지 암퇘지 8만4000두를 포함해 총 89만두까지 늘릴 계획이다. 또한, 베트남 전국에 3개의 사료 공장과 23개의 현대식 축산 농장을 운영해 60개의 자체 시바푸드 매장, 400개의 정육점을 통해 당사 제품을 판매 중이다.

특히 BaF는 세계은행그룹(World bank group) 산하 IFC(국제개발금융기구)의 면밀한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실사를 거쳐 총 9000억VND(약 500억원) 투자를 유치한 바 있어, 베트남 내 효과적인 순환 녹색 경제 구현에 이바지하고 있다.

DGB대구은행 호치민지점은 글로벌 금융그룹 도약을 위한 인도차이나 금융벨트 중 하나로 2020년 8월 개점했으며, 현재 직원 수는 한국 주재원 4명, 현지 직원 13명으로 매년 우량고객 기반을 중심으로 안정적인 자산 성장을 시현하고 있다.

DGB대구은행 호치민지점 진영훈 지점장은 “이번 신디케이트론은 향후 잠재력이 큰 베트남 축산 시장에서 ESG 경영에 맞춘 안전한 고품질 돼지고기 공급업체의 성장에 투자하는 것에 의미가 있다”고 설명하면서 “앞으로도 베트남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ESG 경영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와이어 제공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