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관광
JTBC 드라마 ‘이 연애는 불가항력’ K-드라마 도시 포항 매력 알린다포항시청 비롯 철길숲, 영일대 장미원 등 다양한 도심권 관광지 선보여
JTBC 드라마 ‘이 연애는 불가항력’ 홍보 포스터

포항시는 지역을 배경으로 한 드라마가 인기를 끌면서 드라마 촬영지를 찾는 관광객이 꾸준히 증가함에 따라 새로운 드라마 제작 지원을 통해 다시 한번 ‘드라마 같은 도시 포항’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3일 첫 방송을 한 JTBC 드라마 ‘이 연애는 불가항력’은 300여 년 전 철저히 봉인됐던 금서를 얻게 된 녹지과 공무원 이홍조(조보아)와 그 금서의 희생양이 된 변호사 장신유(로운)의 불가항력적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주인공의 직업이 공무원으로 설정돼 포항시청 건물을 메인 배경으로 촬영했다.

또한 이번 드라마는 해안가 마을을 배경으로 주로 촬영했던 기존의 포항시 제작 지원 드라마들과는 달리 포항의 아름다운 도심권 장소들을 조명하며 포항의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녹지 부서의 이야기를 담은 만큼 포항 그린웨이에서 주요 장면들이 촬영됐으며, 이외에도 연오랑세오녀 테마공원, 영일대 장미원, 이가리 닻 전망대 등 그동안 자주 노출되지 않았던 명소들을 드라마에 담아내 포항의 다양한 매력을 또 한 번 알릴 예정이다.

박상진 컨벤션관광산업과장은 “‘동백꽃 필 무렵’과 ‘갯마을 차차차’에 이어 ‘이 연애는 불가항력’을 통해 포항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K-드라마 도시로 명성을 더욱 알리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포항 관광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다양한 마케팅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연애는 불가항력’은 총 16부작 드라마로 매주 수·목요일 오후 10시 30분 JTBC 채널을 통해 방영되며, 넷플릭스 채널에서도 공개될 예정이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