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문화예술/학술
‘고령 지산동 고분군 세계유산 등재기원 렉처 콘서트’ 성황
고령 지산동 고분군의 세계유산 등재를 기원하는 렉처 콘서트 모습. 고령군 제공

고령군(군수 이남철)은 26일 대가야문화누리 가야금홀에서 고령 지산동 고분군의 세계유산 등재를 기원하는 렉처 콘서트를 개최했다.

렉처콘서트는 강의를 의미하는 ‘렉처(lecture)’와 예술공연의 ‘콘서트(concert)’가 융합된 공연으로 참가자들의 많은 호응을 받았다.

행사 1부는 경북대학교 중앙댄스동아리 <터프시커리>, 싱어송라이터 <김마리>, 인디밴드 <새벽공방>의 공연으로 다채롭게 꾸며졌으며,

2부는 JTBC <비정상회담>, tvN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 등 다양한 매체에서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글로벌 방송연예인 ‘타일러 라쉬’가 세계유산과 인문학 이야기를 주제로 참가자와 자연스럽게 대화하며 지산동 고분군의 세계유산적 가치를 알리는 참여형 토크콘서트가 진행되었다.

이남철 고령군수는 “앞으로도 역사문화자원을 활용한 행사추진을 통해 지산동 고분군의 세계유산적 가치를 널리 홍보하여 가야고분군의 대표유산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