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문화예술/학술
글로벌 K-스토리 페스티벌, 스토리콘텐츠의 무한 확장 탐색 '큰 잔치'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가 주최하고 경북문화재단 콘텐츠진흥원(원장 이종수, 이하 진흥원)이 주관하는 「글로벌 K-스토리 페스티벌」(이하 페스티벌)이 오는 9월 22일(금)부터 23일(토)까지 안동문화예술의전당에서 개최된다.

이번 페스티벌의 주제는 ‘K-스토리 IP(지식재산)의 무한확장’이다. 문화와 역사자원이 풍부한 경북에서 스토리의 무한한 가능성을 탐색하고 경북의 스토리가 세계로 뻗어 갈 수 있는 지혜를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개회식은 ‘SKY캐슬’ OST를 부른 하진의 식전공연으로 열린다. 이어 ‘한국 영화제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김동호 前 부산국제영화제 명예집행위원장과 김인규 前 KBS 사장의 축사와 더불어 올해 21회째를 맞이하는 경상북도 영상콘텐츠시나리오 공모전 시상, 개회 선포 세레머니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메인 강연은 진흥원 시나리오 공모전 출신 작가로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마인’ 등으로 유명한 백미경 작가가 <콘텐츠 창작을 꿈꾸는 그대들에게>를 주제로 지역 창작자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또한 공모전 등을 통해 선정된 총 10편의 우수 스토리 작가들이 드라마‧영화 등 국내 유수의 제작사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피칭을 진행하며, 피칭 후에는 비즈 매칭을 통해 작품 디벨롭 및 제작 연결을 위한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한다.

이 외에도 스토리 피칭작 및 스토리 기반 2차 콘텐츠화 작품들과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연계한 웹툰 전시가 준비되어 있으며, 창작자들을 위한 저작권 관련 자문과 정보제공 등의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본 페스티벌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스토리G 홈페이지(www.storyg.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를 통해 프로그램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이종수 진흥원장은 “문화와 역사자원이 풍부한 경북에서 스토리의 무한한 가능성을 함께 탐색하며 소통할 수 있는 행사를 만들겠다”며, “지역의 스토리가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