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현장 현장심층
경산소방서, 고층아파트 투신시도 여학생 극적 구조! 하반기에만 3명 구조

경산소방서 중산119안전센터 소방장 진준호, 소방교 박광훈, 소방사 권혁재 대원의 신속한 대응으로 자살 기도자를 구조해 귀중한 생명을 구했다.

경산소방서(서장 박기형)에 따르면 중산119안전센터 출동대는 지난 7일 오후 4시 50분경 중산동 소재의 아파트에서 ‘여학생이 투신하려고 한다.’라는 신고를 받고 즉시 출동하였고, 해당 아파트에 경찰과 함께 옥상층에서 투신하려던 여학생을 극적으로 발견하여 구조하였다.

소방과 경찰 측과의 긴밀한 실시간 정보공유 등으로 여학생 위치를 특정하여 신속하게 구조한 사실이 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이 사건과 비슷한 투신 시도 등이 올해 하반기에만 중산119안전센터 관내에서 고층아파트 및 고층상가 건물에서 연이어 발생하였다. 
중산119안전센터 소방대원(양승진,진준호,송태훈,박광훈,권혁재)이 출동하여 지난 8월 고층 상가건물 옥상에서 투신하려는 여학생을 양승진, 진준호, 송태훈 소방대원이 무사 구조하였으며, 학업스트레스로 투신하려던 남학생을 심리안정등의 대화를 통해 소중한 생명을 구한 사실도 뒤늦게 알려졌다.

이에 중산119안전센터 센터장 임성호는 ‘최근 늘고 있는 고층 건축물에서의 투신 자살시도등에 신속하게 대처하기 위해서 우리 직원들은 심리안정대화법과 안전구조기술등을 숙지하려 매순간 노력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경산소방서 전경(사진제공=경산소방서)

윤주은 기자  mjing11@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