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경북도, 축사시설현대화 및 ICT 융복합사업 253억원 지원축산농가 생산성 향상과 안정적 미래 축산 기반 조성

경상북도는 농업대전환의 일환으로 생산성 향상 및 축산환경 개선을 통한 축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2024년 축사시설현대화 및 ICT 융복합사업』에 253억원을 축산농가에 지원한다고 밝혔다.

* 축사시설현대화 196억원(융자 157, 자부담 39)
* 축산분야 ICT 융복합사업 57억원(국비 17, 지방비 7, 융자 22, 자부담 11)

이번 사업은 축사 및 축산시설의 신축과 개보수, 축사 내외부의 환경조절장비, 사료자동급이기, 발정탐지기 등 원격 제어가 가능한 자동화 장비의 구입 비용 등을 지원한다.

축사시설현대화사업은 융자 80%, 자부담 20%로 지원되며, 축산업 허가면적상 축사규모에 따라 이자율은 중ㆍ소규모 연리 1%, 대규모 연리 2% 농가로 분류해 이자율을 차등 적용하며 5년 거치 10년 상환으로 지원한도액은 축종별 규모별 상이하다.

* 중ㆍ소규모는 축산업 허가면적이 ▶ 한우 110~1,728㎡ ▶ 돼지 265~2,880㎡ ▶

산란계 420~4,500㎡를 말하며, 대규모는 ▶ 한우 1,728~4,320㎡, ▶ 돼지 2,880~7,200㎡ ▶ 산란계 4,500~11,500㎡ 이다.

축산분야 ICT 융복합사업은 국비 30%, 지방비 20%, 융자 30%, 자부담 20%로 지원되며, 농식품부의 「ICT융복합 장비설치 규격 및 서비스기준」을 준수하고 스마트팜코리아(www.smartfarmkorea.net)에 등록하여 축산물품질평가원과 데이터 연계가 가능한 장비(컴퓨터 또는 모바일 등에서 기계장비의 모니터링 및 제어 가능)면 가능하다.

김주령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축사시설 현대화 및 ICT 융복합 지원을 통해 축산농가의 생산성 향상 및 안정적인 축산경영 기반 조성은 물론, 악취없는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을 통해 지역사회와 더불어 상생하는 지속 가능한 축산업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며,

“특히, 노동력 절감・사양관리 최적화, 질병의 과학적인 관리 등 축사시설의 스마트 축산 도입은 농업대전환으로 나아가기 위한 교두보”라고 강조하며, “시설, ICT 장비 등의 개선이 필요한 농가가 적극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축산분야 ICT자료(사진제공=경북도)

 

윤주은 기자  mjing11@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