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에어컨 소비자피해 증가... 2건 중 1건 설치 관련 문의

(소비자=디지털경제) 장마에 이은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에어컨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관련 소비자피해도 증가하고 있다.

20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한국소비자원 빅데이터시스템’에 에어컨 이슈알람이 지난 6월28일부터 7월 3일까지 총 3회 발생했다고 밝혔다.

최근 3년간(2015년~2017년) 에어컨 관련 피해구제 신청은 총 664건 접수돼, 연도별로는 2015년 127건, 2016년 210건, 2017년 327건으로 매년 크게 증가했다.

피해유형별로는 사업자의 설치상 과실, 설치비 과다 청구, 설치 지연·불이행 등 ‘설치’관련이 316건(47.6%)으로 가장 많았고, AS 불만 125건(18.8%). 품질 관련 121건(18.2%), 계약 관련 72건(10.8%)등 순으로 나타났다.

판매방법별로는 백화점·대형마트·전문판매점 등 ‘일반판매’를 통한 거래가 377건(56.8%), 온라인 쇼핑·TV홈쇼핑 등을 포함한 ‘전자상거래 및 통신판매’ 245건(36.9%), 전화권유 판매를 포함한 ‘방문판매’ 12건(1.8%) 등의 순이다.

이 중 ‘전자상거래 및 통신판매(245건)’의 경우 비대면 거래라는 특수성으로 인해 설치 관련 피해가 64.5%(158건)로 나타나 전체 피해구제 신청(664건) 중 설치 관련 피해가 차지하는 비율(47.6%, 316건)을 크게 상회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따라서 온라인 쇼핑이나 TV홈쇼핑 등을 통해 에어컨을 구입하는 경우 보다 높은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피해 예방을 위해 ▶ 에어컨 구입 시 계약조건(설치비 등추가비용 발생 여부, 설치하자 발생 시 보상 범위, 이전 설치비 등)을 꼼꼼히 확인할 것 ▶ 설치 시 설치기사와 설치 위치 및 방법 등을 충분히 상의할 것 ▶ 설치후에는 즉시 정상작동 되는지 확인하고 주기적으로 자가 점검할 것을 당부했다.

(소비자=디지털경제) 장마에 이은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에어컨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관련 소비자피해도 증가하고 있다. (사지 - 디지털경제 DB)

이대성 기자  rlaeorhkd200@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