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포항사과 인도네시아로 첫 수출 결정 ‘올해 50톤 예상’

(유통=디지털경제) 일교차가 큰 죽장면, 기계면에서 생산된 포항사과가 인도네시아로의 첫 수출이 결정됐다.

포항시는 지난 22일 대구·경북능금농협 농산물유통센터에서 포항사과 12.6톤을 수출하기 위해 상차했으며, 다음 달까지 40여 톤이 또 수출 길에 올라, 2억여 원의 수익을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열대성기후인 인도네시아는 온대성기후에 적합한 사과재배가 어려워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주 소비층은 자카르타, 수라비야 등이다.

정철화 농식품유통과장은 “이번 사과수출을 계기로 포항사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지역 농특산품이 국제적인 경쟁력을 갖춘 명품 농산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유통=디지털경제) 일교차가 큰 죽장면, 기계면에서 생산된 포항사과가 인도네시아로의 첫 수출이 결정됐다. (사진 - 포항시 제공)

 

이대성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