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영천와인산업 성과보고회 개최... 앞으로 농업6차산업의 대안으로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 영천시는 지난 6일 블루썸 와이너리(대창면)에서 ‘영천와인산업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농업6차산업이 위기에 대한 대안으로 주목받고 각 지자체에서 많은 예산을 투입하고 있는 가운데 영천와인산업은 농업6차산업의 성공적인 모델로 꼽히고 있다.

영천시는 68개의 와이너리 및 서브와이너리를 조성해, 국내 최초로 와인투어를 토입하는 등 연간 방문객 3만5천 명 정도이며 영천와인페스타, 전국대학생 영천와인 경기대회 등의 지속 성장 기반을 확보했다.

와인의 품질 또한 대·내외적으로 인정받아 세계 5대 와인품평회 중 하나인 베를린와인트로피에서 2018 동계대회와 하계대회 연속으로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또한 롯데주류와 업무협약을 맺고 영천와인을 원주로 한 마주앙영천, 마주앙시그니처가 출시되었고, 이탈리아 치타 텔 비노협회와 양조교육, 와인관광문화, 와인마케팅 등의 내용으로 업무협약 체결을 하고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지자체 최초 와인학교를 건립(2008년~)해 매년 와인양조 기초, 심화, 소믈리에 등 3개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졸업생 717명, 소믈리에 자격증 취득 141명의 와인양조 인력을 육성하는 전국 최고의 와인교육기관으로 자리매김했다.

허상곤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와인생산국과의 활발한 교류로 와인주질 향상, 마케팅 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영천와인 브랜드 가치를 상승시킬 계획이다”고 말했다.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 영천시는 지난 6일 블루썸 와이너리(대창면)에서 ‘영천와인산업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 - 영천시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