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같이하는 마을기업, 가치 있는 지역사랑’ 대구·경북 직거래장터 운영

(경제=디지털경제) ‘같이하는 마을기업, 가치 있는 지역사랑’을 지향하는 대구·경북 마을기업 직거래 장터를 대구MBC 광장에서 오는 17일 개장한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평소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마을기업의 상생발전을 위해 ‘대구·경북 지역 우수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와 연계해 진행되며, 총 44개 부스, 80여 농가가 참여한다.

개장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11월 1일까지 매주 금요일 운영된다.

대구 마을 기업은 직접 생산한 두부, 참기름, 새싹인삼, 청국장, 우리 밀 빵 등의 먹거리 뿐 아니라 머플러, 원목도마, 분재식물 등 다양한 상품을 판매한다.

특히, 매주 금요일 오전 11시부터 12시까지 진행되는 ‘대구 MBC에서 장보는 금요일 특별 생방송’은 직거래 장터의 생생한 모습과 함께 마을기업의 제품 소개 내용을 담아 방송한다.

대구시는 경북에서 참여하는 기업과의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상생 기반과 상품에 대한 고객반응을 현장에서 경험하고 개선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지난해 참여한 10개 마을기업은 3천2백여만 원의 매출을 달성하는 등 판로에 고심하던 지역 마을 기업이 자립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행복교육국장은 “대구·경북의 우수한 마을기업 제품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장터에 시민 여러분께서 많이 참여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대구·경북 마을기업 직거래 장터를 대구MBC 광장에서 오는 17일 개장한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