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대진침대, 폐암 유발 물질 ‘라돈’ 검출 리콜 결정

(소비자=디지털경제) 폐암 유발 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침대를 판매한 대진침대가 해당 제품을 리콜하기로 했다.

대진침대는 지난 7일 홈페이지에 사과문과 함께 리콜 정책을 공지했다. 대진침대는 “최근 소비자들로부터 매트리스에서 라돈이 방출된다는 연락을 받고 자체적으로 사실여부 확인 및 검사 등을 진행하는 한편 칠보석 음이온 소재를 전량 폐기하고 현재는 안전하게 생산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언론의 취재 과정에서 협조하고 있던 중 매트리스 소재로 쓰인 것이 칠보석이 아니라 희토류이며 여기에서 라돈이 방출된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고 덧붙였다.

대진침대는 “현재 정부로부터 해당 제품에 대한 방사선 측정 등 정밀 조사를 받고 있으나 그 조사결과와 상관없이 소비자분들의 심려를 다소나마 덜어드리고자 문제가 된 매트리스에 대하여 리콜 조치를 취하겠다”고 말했다.

라돈은 실생활에서 노출되는 무색, 무취, 무미의 기체로 폐암 유발 1급 물질로 알려졌다.

대진침대는 8일 오전 9시부터 리콜을 접수한다.

폐암 유발 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침대를 판매한 대진침대가 해당 제품을 리콜하기로 했다.(사진=대진침데 홈페이지 캡쳐)

이대성 기자  rlaeorhkd200@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