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 청년농산업 창업박람회... 농산업 분야 창업 정보 가득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19일붜 20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2018 경북 청년농산업 창업박람회’를 개최한다.

올해 처음 개최하는 이번 박람회는 ‘청년, 창농의 씨앗을 틔우다’라는 슬로건 아래 창농을 꿈꾸는 청년들에게는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창농 지원, 가이드라인 제시 등 수요자 맞춤형 정보제공 및 상담에 중점을 두고 청년들의 도전과 농촌 정착 유도를 돕기 위해 기획됐다.

2017년 기준 귀농․ 귀촌인 통계를 보면, 경북으로 귀농한 인구는 3천469명으로 이 중 40대 미만은 773명으로 22%를 차지하고 있으며, 농업분야 진로를 희망하는 청년들의 비중은 상당히 높다.

이에, 경북도는 이번 박람회에서 청년농부 육성 비전 선포를 통해 농촌인구 감소, 고령화 심화 등으로 활력을 잃어가는 농촌이 아니라 청년들이 가진 아이디어와 기술 접목으로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농업 농촌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고 창농 등을 위한 정보를 공유한다.

또한, 농산업 트렌드인 농촌융복합(6차)산업, 경북도의 정책과 함께 스마트 팜 등 미래 농업을 소개하는 정책홍보 전시관을 운영해 창농인․ 예비 창농인을 위한 실전 토크쇼 ‘진(眞)한 농(農)담(談)회’도 연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창농 성공 사례들로 구성된 청년농기업관을 별도로 마련해 창업아이템을 얻고 경험을 공유하는 자리, 창업과 직거래장터에서는 청년농부들이 직접 생산한 먹거리들을 현장에서 판매한다.

이 밖에도 6차산업 우수제품 판촉전을 동시 개최해, 입점품평회, 알쓸신농(알아두면 쓸모있는 신기한 농업)체험, 콩닥콩닥 이벤트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열어 청년들의 창농 지원을 제공한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농촌에서 미래를 꿈꾸는 청년들이 청년농산업 창업 박람회에 많이 참여해 농산업 분야의 다양한 창업 정보를 얻어가길 바란다”며 “경북도는 앞으로 청년농부가 바꾸어 갈 미래 농업․농촌을 위한 정책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19일붜 20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2018 경북 청년농산업 창업박람회’를 개최한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gwangd@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