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경북도, ‘청년허브센터’ 건축설계 디자인 아이디어 공모청년의 아이디어로 만들어가는 청년복합활동 공간 조성

(창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청년이 그리는 청년공간! 변화하는 시골마을!’이라는 주제로 청년허브센터 건축설계 디자인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청년허브센터는 총 사업비 55억원을 투입해 의성군 이웃사촌 시범마을 내에 조성하는 사업으로 청년 취·창업과 문화예술 창작 공간, 팹랩, 업사이클링 공간 등을 갖춘 청년복합활동 공간이다.

이웃사촌 시범마을은 지방소멸지수 1위인 의성군에 일자리·주거·복지체계가 갖춰진 새로운 청년마을을 조성해 일자리와 저출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사업으로 경북도가 시도하는 새로운 농촌개발 모델이다.

이번 공모전은 ‘청년허브센터’ 건립 구상에 청년들의 아이디어를 반영해 건축 디자인과 공간설계를 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국 만39세 이하 청년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오는 1월 25일까지 참가신청서를 제출하고, 4월 12일까지 작품을 접수하면 된다.

입상작에는 최우수 500만원, 우수 300만원, 장려 200만원의 시상금을 수여하고, 입상작품의 디자인과 공간 구성계획은 향후 ‘청년허브센터’ 실시설계 용역에 반영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경북도 홈페이지(도정소식, 알림마당)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청년의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디자인을 반영한 청년친화적 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공모전을 실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청년이 그리는 청년공간! 변화하는 시골마을!’이라는 주제로 청년허브센터 건축설계 디자인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사진 - 디지털경제DB)

정우빈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