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디지털경제TV]대구 섬유산업, 국내 최대 ‘대구국제섬유박람회’로 섬유 성장길 모색7일 엑스코서 대구패션페어, 제21회 국제섬유기계전과 동시 개최

7일 대구 엑스코에서 '2018대구국제섬유박람회','2018대구패션페어','제21회국제섬유기계전'이 동시 개최됐다. 사진=장윤혁 기자 jang@deconomic.co.kr

7일 대구 엑스코에서 국내 최대 규모로 2018 대구국제섬유박람회, 2018 대구패션페어, 제21회 국제섬유기계전이 동시에 개최됐다.

9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에는 국내 387개 섬유패션업체와 88개 섬유기계업체, 해외 63개 섬유패션업체, 17개 섬유기계업체 등 역대 최대 규모인 총 555개사가 참가해 첨단 섬유소재와 최신 트렌드의 패션의류 제품, 스마트 제조를 이끌 생산설비 등 모든 제품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다.

특히 3개 전시회와 별도로 ‘퓨쳐랩(Future Lab) 특별관’, ‘제6회 글로벌섬유비전포럼’, ‘바이어 상담회’, ‘직물과 패션의 만남전’ 등 다채로운 부대 행사들이 마련돼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퓨쳐랩 특별관’은 가상피팅 솔루션, 가상현실을 체험할 수 있는 AR 프로그램 등 국내 섬유패션산업이 4차 산업혁명과 접목되는 실제 사례를 관람객에게 소개한다.

‘제6회 글로벌섬유비전포럼’에서는 4차 산업혁명과 섬유패션산업 구조고도화를 주제로 섬유패션산업의 미래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해외 유명 백화점, 쇼핑몰, 도매상 등 해외 42개국에서 289명의 바이어가 참가하여 현장 비즈니스 1:1 매칭도 진행된다.

‘직물과 패션의 만남전’에서는 투에스티, 메종드 준, 메지스, 최복호 등 패션 디자이너와 백산 자카드(주), 호신섬유(주) 등 섬유소재 업체가 1:1 매칭으로 협업하는 바잉 패션쇼로 진행될 예정이다.

장윤혁 기자  jang@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윤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