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 농·특산물 쇼핑몰 ‘사이소’ 매출 70억 달성2007년 정식 오픈 후 35배 이상 매출 향상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농·특산물 전문쇼핑몰 ‘사이소’의 전년 59억7천700백만원보다 18% 증가한 70억2천800만원을 기록했다고 4일(월) 밝혔다.

경북도는 지난해 지역 농·특산물 판로 개척을 위해 수요특가, 제철 농산물 할인,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전용관과 우체국·위메프 쇼핑몰 전용관 개설 등으로 판매 확대에 힘 쏟았다.

매출액도 처음 운영 때보다 35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사이소 매출을 상승하는데 크게 기여한 대표사례로는 경성표고버섯농장(대표 이해조-성주)과 엄마누룽지(대표 송찬정-영덕)가 있다.

2007년 사이소에 입점한 경성표고버섯농장은 이전에는 한 해 매출이 500만원이었으나 지난해에는 5억3천만원으로 껑충 뛰었다.

누룽지를 만드는 엄마누룽지 업체는 2016년 3천만원이었던 매출이 입점 2년 만에 1억원 이상으로 늘었다.

도는 올해 사이소 매출 73억원을 목표로 홈페이지 전면 개편, 사이소 SNS 홍보단 운영, 우수고객 체험단 운영, 직거래 기반 강화 등을 할 계획이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농산물 거래에서 생산자에게 이익이 많이 돌아가고 소비자는 경북의 우수한 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도록 신뢰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성표고버섯농장 대표 이해조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