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자동차/모터/교통
전기자동차 산업육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자동차=디지털경제) 대구시는 전기화물차 보급확대 및 산업육성을 위해 쿠팡, 제인모터스, GS글로벌, GS엠비즈, 대영채비와 오는 1일 엑스코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은 제인모터스의 전기화물차가 국내 최초로 국토교통부 산하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의 안전기준 적합시험을 통과함에 따라 전기자동차의 안정적인 생산과 보급 확대로 지역 전기차 산업육성을 위해 이뤄지게 됐다.

제인모터스는 기술개발과 생산에 주력하고, GS글로벌은 완성차 판매 및 부품 유통을 담당하며, GS엠비즈가 운영하는 오토오아시스를 통해 차량 정비 및 A/S망을 구축해 정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앞서 제인모터스의 전기화물차를 달서구 일원에서 2~3차례 걸쳐 사전 테스트를 진행 했으며, 최근 급성장 중에 있는 지역 전기차 충전기 업체인 대영채비와 물류 작업에 최적화된 충전 설비를 구축하기 위해 지속적인 협력해 왔다.

대영채비는 전기자동차용 충전기 전제품군(완속충전기, 급속충전기, 이동형 충전기 등)을 보유해, 장거리주행에 필요한 초급속 대용량 충전기도 개발 완료했다.

쿠팡은 전기화물차 10대를 우선 구매해 운영할 예정이고, 향후 점차적으로 택배차를 전기화물차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전기화물차 시장의 진입장벽을 낮추기 위해 1.5톤 이하의 전기화물차에 대해 예외적으로 영업용 번호판을 신규로 허가가 가능하도록 하는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을 국회를 통해 개정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국내 최초 전기화물차 양산을 눈앞에 두고 있으며 우리시는 앞으로도 전기화물차 생산과 보급에 있어 필요한 지원을 적극적으로 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자동차=디지털경제) 대구시는 전기화물차 보급확대 및 산업육성을 위해 쿠팡, 제인모터스, GS글로벌, GS엠비즈, 대영채비와 오는 1일 엑스코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사진 - 디지털경제DB)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