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대구시, 기술창업의 메카로 일보... ‘달빛 팁스 컨소시엄’ 팁스 프로그램 운영사로 선정

(창업=디지털경제) '달빛 TIPS 컨소시엄‘이 중소벤처기업부 지정 고급 기술기반 창업촉진 프로그램인 ’팁스(TIPS) 프로그램‘ 운영사에 최종 선정됐다.

대구(‘달’구벌)와 광주(‘빛’고을)의 창조경제혁신센터와 대구지역 벤처캐피털(인라이트벤처스)로 구성된 ‘달빛 TIPS 컨소시엄’이 기술창업 플랫폼인 ‘팁스(TIPS : Tech Incubator Program for Startup)' 프로그램의 운영사로 선정돼 지역의 창업생태계를 발전시킬 또 하나의 추진 동력을 마련했다.

팁스 프로그램은 민간의 투자가치 판단 노하우를 활용해 유망기술창업기업을 육성하는 사업으로 초기 투자한 창업기업에 정부의 R&B지원을 연계해서 고급기술인력의 창업을 촉진하는 프로그램이다.

선정된 창업기업은 민간 투자금(1억 원 내외)과 함께 정부 R&D 자금을 포함한 연계 지원금 최대 10억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대구시는 동대구벤처밸리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로 대표되는 창업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지만 액셀러레이터, 벤처캐피털(VC)로 대표되는 창업 투자 환경은 서울, 경기에 비해 크게 뒤쳐져 초기 창업기업들이 투자를 받기 위해 타 지역으로 이전하는 사례가 많았다.

하지만 지난해 ‘대구 TIPS 컨소시엄’ 유치에 이어 올해 ‘달빛 TIPS 컨소시엄’ 유치에 성공해 대구는 팁스 프로그램을 통한 민간투자 중심의 창업생태계로 발전하기 위한 동력을 추가 확보하게 됐다.

대구와 광주의 창조경제혁신센터 전담 대기업인 삼성전자, 현대자동차와 연계된 주요 전략산업을 중심으로 유망창업기업을 발굴, 투자, 맞춤형 지원할 계획이다.

대구시 신경섭 일자리경제본부장은 “기술창업과 투자가 결합된 팁스 프로그램을 매개로 창업팀과 투자사가 유기적으로 결합을 통해 대구는 기술창업의 메카로 진일보하게 될 것”이라며 “창업투자환경 조성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달빛 TIPS 컨소시엄 주관사인 인라이트벤처스(유)는 지난 2017년 7월 대구를 기반으로 설립된 벤처캐피털(VC)로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의 C-Lab기업 등 현재까지 100여개 지역 창업기업에 대한 투자와 액셀러레이팅을 담당하고 있다.

또한 한국모태펀드의 출자사업에 지난 5월 8일 선정돼 150억 원 규모의 융합콘텐츠 창업초기기업 투자용 펀드를 추가 조성․운영할 계획이다.

 

정우빈 인턴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빈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