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전년보다 30배 늘어난 수출 상담회, '대구국제뷰티엑스포'로 지역 뷰티 이미지 'UP'

(산업=디지털경제) 대구 지역 뷰티산업의 육성을 위해 열린 ‘제6회 대구국제뷰티엑스포’가 27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대구엑스코에서 25일 개막한 국제뷰티엑스포에는 3일간 3만 여명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보다 4.8% 증가한 것으로 실적면에서도 지난해보다 우수했다. 수출상담회의 경우 중국과 동남아는 물론 미국, 독일, 노르웨이 등 23개국 66개사의 바이어와 국내업체 120개사가 참가해 14억달러어치의 상담액을 달성, 지난해(4천623만달러)보다 약 30배 늘었다. 엑스포 기간 동안 현장계약액도 1억1천214만달러에 달했다.

대구시 관계자는 “올해는 작년에 비해 전시부스가 늘어났고 참가한 해외업체도 크게 증가한 덕분으로 분석된다”며 "해외바이어의 대거 참가, 대형 홈쇼핑과 소셜커머스 관련자들이 참가한 것도 좋은 반응을 불러 일으켰다“고 설명했다.

또 전시회의 경우 화장품, 헤어, 네일, 에스테틱, 의료뷰티, 바디뷰티 등 뷰티관련 분야 161개 기업이 참여한 280여개 부스와 대구지역 화장품 기업 12개사가 참여한 ‘지역 화장품 기업 공동관’, 경북 화장품 공동 브랜드 ‘클루엔코 전시관’, 중국, 싱가포르 기업이 참여하는 ‘해외기업관’이 성황리에 운영됐다.

25~27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대구국제뷰티엑스포'가 최대의 성과를 올리며 막을 내렸다. 기업과 바이어들이 수출상담회를 하는 모습.(사진=대구시청 제공)

이외에도 각종 경진대회, 메이크업 웨딩쇼, 이용트렌드쇼, 뷰티테라피쇼, KI 스포츠 페스티벌, 보수교육, 직업․진로 체험, JNA TEST, 세미나 등 다양한 행사를 선보였으며 특히, 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뷰티체인지관에는 헤어․메이크업체험, 한복체험, 웨딩드레스체험, 추억을 영원히 간직할 사진촬영관이 많은 인기가 있었으며 1일 평균 300명이 넘는 인원이 참여하여 성황을 이루었다.

대구시 김연창 경제부시장은 “이번 뷰티엑스포를 통해 지역 뷰티산업의 성장 가능성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뷰티산업이 지역의 새로운 미래 먹거리 산업을 넘어 지역기업의 수출 첨병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장윤혁 기자  jang@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윤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